얽히고설키다 / 얽히고섥히다

 우리말 포스팅의 레이니아입니다.:) 이번엔 조금 빨랐죠?
이렇게 저렇게 우리말 포스팅을 정리하다보니 막상 정리할 것은 너무 어려워서 손대기 힘들고, 적당한 것들은 거의 정리하다보니 생각만큼 포스팅 진도가 안나가네요..^^;

 아무튼, 이번 시간에 저희가 알아볼 용어는 제목 그대로 '얽히고 설키다' 그리고 '얽히고 섥히다'입니다.

 오늘도 역시, 단도직입적으로 결론부터 말씀드린다면 '얽히고설키다'가 표준어입니다.



 우선 얽히고설키다의 사전적 의미[각주:1]부터 살펴볼께요.

얽히고설키다 「동사」
1. 가는 것이 이리저리 뒤섞이다.
2. 관계, 일, 감정 따위가 이리저리 복잡하게 되다.

 여기서 주의하실 점은, '얽히고설키다'라는 단어 하나가 동사라는 이야기입니다. 그러므로 이 경우 '얽히고 설키다'와 같이 띄어쓰기를 해서는 안됩니다.

 실제 많은 분들께선 '얽다'의 피동형인 '얽히다.'를 토대로 '설키다'를 '섥히다'를 발음 그대로 잘못 표기한 것이라 추측하시곤 '얽히고섥히다'라고 표기를 많이 하십니다. 더불어 얽히다도 하나의 동사, 섥히다도 하나의 동사로 보고 '얽히고 섥히다'라고 표기를 하시는 경우가 대부분이지요.

 그러나 '얽다', '얽히다'라는 동사는 실제로 존재합니다만, '섥다', '설키다' 혹은 '섥히다'라는 동사는 사전에 등재되지 않은 단어입니다. 이 단어는 어디에서 나온 것일까요?

 이는 국립국어원에서 답변을 인용하겠습니다.

'얽히다’는 '얽다'에 피동 접사 '-히-'가 붙은 말입니다. 이에 견주어 보면 '섥다'에 피동 접사가 붙은 '섥히다(또는 설키다)'라는 단어도 있을 법한데 실제로 고어사전에는 '섥히다'나 '설키다'가 발견되지 않습니다.

 다만 '가느다란 것이 이리자리 뒤섞이어 얽힌 모양'을 뜻하는 '얼기설기', '얼키설키'('얼기설기'보다 센말) 따위의 의태어가 있으므로 자음 모음을 약간씩 달리하여 상징어를 만드는 방법에 따라 만들어진, '순전히 조어론적인 말'이라고 추측됩니다. (유사 예: 얼기설기, 얼키설키, 오복소복, 우북수북, 알록달록, 얼룩덜룩, 알쏭달쏭 등)

 위의 상징어에서 앞말과 뒷말 간에 'ㅇ'과 'ㅅ'의 대립, 'ㅇ'과 'ㄷ'의 대립이 발견됩니다. 여기서 대립쌍 중 일부인 '설기', '설키', '오복', '우북', '달록', '덜룩', '달쏭' 등은 독립적인 단어가 되지 못합니다.

 따라서 이들은 '순전히 조어론적인 말'이라고 볼 수 있으며 별도의 어원 정보를 찾을 수 없고 오직 그 단어 구성요소 중 한쪽에서 어원 정보의 흔적을 구할 수 있을 따름입니다.
- 국립국어원 <온라인 가나다> 답변 발췌

 쉬운 내용입니다만, 다시한번 정리를 하자면 다음과 같습니다.
1. 얽히다는 '얽다'의 피동형인 동사로써, 사전에 등재된 존재하는 단어입니다.
2. 섥다, 섥히다, 설키다는 존재하지 않는 단어입니다.
3. 이는 얼기설기 따위의 의태어로부터 파생된 조어론[각주:2]적인 말입니다.

4. 결국, 얽히다설키다라고 표기를 해야하며, 얽히다와 설키다사이를 띄우지 않습니다.

 오늘도 간단하게 알아본 우리말에 관한 포스팅이었습니다. 새삼 글을 쓰면서 맞춤법을 틀리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을 하는데도 불구하고 매번 헷갈리고 또 헷갈리곤 합니다. 더군다나 이런 포스팅을 하면서 자꾸 틀리는 모습을 모여드린다면 대망신이라고 생각하면서 열심히 노력합니다만 잘 안되네요...(...)

 그래도 노력하는 모습에 의의를 두며, 토요일의 짧은 우리말 포스팅의 레이니아였습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덧붙여. '-어'가 붙었을 때, 얽히고섥히어가 아니라 얽히고설키어(얽히고설켜)인 것도 주의하세요!:)




  1. <a href="http://korean.go.kr" target="_blank">국립국어원</a>의 표준국어대사전의 일부를 발췌하였습니다. [본문으로]
  2. 단어가 이루어지는 방식을 분석하고 체계화하는 학문. 언어학의 한 분야이다. [본문으로]
신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거 하도 털렸던 건데, 한글에서 맞춤법 맞추다 보니까 저절로 익혀진 단어네요. ^^
    • 전 최근까지도 신나게 털렸답니다^^;;;
      이제는 저도 확실하게 외웠어요~:)
    • 오붓한여인
    • 2011.02.19 11:48 신고
    놀러왔어요,
    레뷰르 통해서 들어와야하는데 오늘은 걍~ㅠㅠ
    좋은일하시네요.국어포스팅.
    저도 많이 틀려서요.
    많이 알려주시고 좋은이웃해요.
    • 감사합니다.
      도움이 되셨는지 모르겠네요^^
      좋은 이웃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2. 얽히고설키다! 이런 단어를 잘 사용을 안해봤지만,
    얽히고설키다로 알고 있었던 같네요.
    그리고 티스토리에서 글쓰기 할때 맞춤법. 문법 맞추기를
    글 쓰면서 어떻게 맞추나요? 갑자기 궁금하군요~
    다음블로그 할때는 있었던것 같은데 티스토리는 글쓰면서는 없네요!
    그래서 틀리는 부분도 많을 것 같다는 생각을 해요 특히 띄어쓰기가
    많이 헷갈리든데...
    • 저는 딱히 검사는 하지 않습니다^^; 그냥 글쓰면서 조심하려고 노력하는게 전부고요..:)
      혹여나 헷갈리는 부분이 있다면 웹 검사기를 사용하곤 합니다.
      링크 첨부해드릴께요^^;
      http://speller.cs.pusan.ac.kr/PnuSpellerISAPI_201009/Default.htm
  3. 맞춤법을 생각하다 보면 머릿속이 얽히고설킵니다.ㅠ
    • 좋은 활용이십니다!;)
      이왕이면 올바르게 사용하는게 좋겠지요^^?
  4. 이거 전에 찾아보고 놀랬었어요
    이렇게 길게 붙여 쓰리라고 생각을 못했거든요 ^^
    • 그렇죠:)? 저도 띄어쓰곤 했는데 앞으론 고쳐야겠다는 생각입니다.:)
  5. 과학적인 발명인 한글이지만
    참 어렵네요
    맞춤법은 맞췄으나 띄어쓰기라 몰랏던 정보 얻고갑니다.
    • 구성원리가 과학적이라고 해서 조어법마저 과학적일 수는 없는 법이니까요..^^
      도움이 되셨다면 다행입니다.:)
  6. 라디오에서 가끔 들으면 '우리말 나들이' 하잖아요~
    • 그렇죠~ TV에서도 합니다!;)
      매번 볼때마다 놀라게되는 진기한 프로그램이죠..OTL
  7. 우와,, 우리말 포스팅도 하시는군요.
    정말,, 우리말,, 쉬운듯 어려워요.
    레이니아님 덕분에 바른말 쓰기, 실천할수 있겟어요^^
    • 도움이 되셨다니 다행이네요^^
      제가 헷갈리는 걸 위주로 찬찬히 정리하고 있답니다^^
    • 도널드
    • 2011.08.06 19:41 신고
    굳이 궂이 어떤말이 맞는건지 몰라서 네이버 검색하다가
    우연히 들어오게 되었는데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아 근데 또 궁금한게 있는데~
    된장찌개 할때 찌"개" 자요~
    된장찌개가 맞는거죠? 된장찌게가 맞는건가요?
    배게 이게 맞는지 베게 이게 맞는지....
    이거 관련된 포스팅도 부탁드려요!
    아 그리고 요즘 제주위에서 글쓸때~
    일어낫어요? ~할뻔햇어요 들엇어요 좋앗어요
    이렇게 글쓰는 사람들이 많은데~
    일어났어요? ~할뻔했어요 들었어요 좋았어요
    이렇게 쓰는게 맞는 표현 아닌가요? ㅜ ㅜ
    그냥 ㅅ이 맞는건지 ㅆ이 맞는건지
    이것도 쫌 가르쳐주세요~ ㅜ ㅜ
    • 된장찌'개'가 맞습니다.
      그리고 잘 때 베고 자는 그것은 베개가 맞습니다.
      그리고 일어났어요 등과 같이 쌍시옷(ㅆ)을 적는 표현이 맞구요.

      다음 포스팅은 말씀해주신 부분을 먼저 검토토록 하겠습니다.
      들려주셔서 감사해요~:)
  8. 기사 보다가 얽히고설키다 라는 표현이있어서 내 지식을 알아보려고 찾았더니 이 표현이 맞은 거였군요! 굉장히 자세하고 알기쉽게 포스팅해주셔서 많은 도움되었어요~ 감사합니다! :)
    • 도움이 되셨다니 다행입니다.
      저도 잘 모르는 걸 정리한 거라서요...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