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상의 나래2012/01/27 06:00

블로그, 무슨 글을 쓸까?

  지난 포스팅(블로그, 어떤 블로그를 만들까?)에 이은 포스팅입니다. 역시 편의상 경어는 생략하고 진행하겠습니다. ^.^

블로그, 무슨 글을 쓸까?
  이유야 어찌되었든 블로그를 만들었다. 자신이 작성할 수 있는 무궁무진한 공간이 생긴 셈인데, 그렇다면 이제는 무엇을 채워야할까? 그것은 바로 글, 즉 '포스트'이다. 포스트를 공급함으로써 블로그의 생명은 돌아가고 숨쉴 수 있다. 그렇다면 다시, 무슨 포스트를 채워넣는다는 말인가?

  이번 포스트는 뭔가를 써야하는데 막막한 사람들을 위한 짧은 지침이다.

1. 주제 설정의 문제
  먼저, 글을 작성할 때 주제를 잡을 것인지 아닌지를 먼저 고민해야한다. 한가지 주제를 잡고 그 주제에 맞춰 쓸 것인가, 아니면 내가 쓰고 싶은데로 자유롭게 쓸 것인가?

  단적으로 말하자면, 주제가 있는 편이 블로그 글을 작성하는데 도움이 된다. 이는 지난 포스트에서도 언급한 바 있지만, 방향성을 설정하는 것이다. 그리고 당장 눈에 보이는 결과물을 보더라도 확인할 수 있는데, 단적인 예로 우리가 이른바 파워블로그라고 지칭하던 블로그들의 대부분이 각자 나름의 주제를 가지고 있는 경우가 많다.

  그렇다면, 무조건 주제를 설정해야하는가? 물론, 꼭 그래야 하는 것은 아니다. 지금 글을 쓰고 있는 나 역시 주제 없는 잡블로그이고, 지금도 이런저런 주제를 가져와 입맛대로 적고 있다. 다만, 지금도 이 블로그는 방문자 수의 편차가 크고 꾸준히 들어오는 사람을 만들기가 힘들다. 소통의 즐거움을 찾기엔 조금 어려운 블로그가 될 수도 있음을 인지해야 한다.

2. 이제, 무엇을 쓰지?
  주제를 잡았다면 해당 주제에 맞는 글을 쓰기 시작하면 된다. 그런데, 아직 주제를 잡지 못했거나 그냥 가볍게 기록을 하고 싶은 사람들은 무엇을 써야할지 막막하기만 하다. 블로그에 무엇을 쓰면 좋을까?

  이런 사람들이 블로그에 가장 먼저 써야 할 것은 자신의 주변에서 가장 자신있는 것을 쓰는 것이다. 이는 이후의 주제 및 소재 연상으로 이어지기 쉬울 뿐더러, 블로그의 진정성이나 전문성 확보에도 도움이 될 수 있다. 그리고 우선 쉽다! 자신이 잘 할 수 있는 것, 자신이 잘 알고 있는 것, 자신의 주변에서 벌어진 일에 대해서 쓰는 것은 비교적 쉬운 일이다.

  그리고, 블로그에 방문하는 사람은 모종의 목적이 있다는 것을 기억하자.(그것이 시간떼우기라 할지라도) 방문자들의 중요한 목적은 이 포스트에서 '정보'를 취득하기 위함이다. 그렇다면, 포스트에는 일종의 정보가 담겨있어야한다.

  정리하자, 무엇을 써야할지 막막하다면 '자신의 주변'에 있는 '자신있는 것'을 쓰되, '정보 전달'을 목적으로 써보자.

3. 약간의 노파심
  처음에 어떤 주제로 글을 썼다면, 한동안은 해당 주제를 일관되게 글을 쓰도록 하자. 이는 사람들이 블로그에 일시적 방문이 아닌 지속가능한 방문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유도하는 일이다. 더불어, 위에서 이야기했던 진정성과 전문성 강화에 많은 도움이 된다. 또한 체류시간의 증가를 불러오며 이는 블로그 관리자의 목적을 이룰 수 있는 가능성이 높아지는 것이다.

  그리고, 어떤 주제를 잡았다해도 무조건 그 주제에 대해서만 쓸 필요는 없다. 가끔은 쓰고 싶은 것도 써주고 다른 이야기를 적어줘도 괜찮다. 새로운 주제를 발견하고 블로그의 방향성을 다시 설정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도 있다.

  마지막으로, 무슨 글을 쓰더라도 블로그 포스팅이 즐거워야한다. 그래야 꾸준히 블로그 포스팅을 할 수 있고 이는 블로그가 정상 궤도에 안착한다는 것을 의미하며, 그렇다면 블로그 포스팅은 더욱 즐거워질 것이다. 이른바 선순환의 시작이다.



  그럼, 새로이 블로그를 시작하시는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셨길 바라며, 레이니아였습니다.:)



Posted by 레이니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초보 블로거들을 위한 글이군요! 저도 기획했다가, 미루고 미루다가 때려쳐버렸었죠 ㅠㅠ
    블로그 입문자들에게 도움이 되겠어요. 방문자를 늘리는 것이 목적이라면 일관된 주제로 글을 쓰는것은 도움이 됩니다!

    2012/01/27 09:33 [ ADDR : EDIT/ DEL : REPLY ]
    • 제가 이 글을 쓰면서 센텔 님께서 관련 포스트를 쓰신다고 했으니 링크를 걸거나 트랙백을 걸어야겠다... 싶어서 찾아봤는데 없더라구요!ㅋㅋㅋㅋㅋ
      하지만 실제로 노출이 잘 되진 않아서 아마 빛 좋은 개살구로 남지 않으려나 싶습니다.^^; 빛이라도 좋으면 다행이구요 ㅋㅋ

      2012/01/28 01:05 [ ADDR : EDIT/ DEL ]
  2. 새로 블로그에 입문 하는 분들께는 큰 도움이 될것 같아용^^
    사실 주제 정하는 것도,, 그렇다고 그 주제에 대해 뭘 써야 할지도 참 막막 하더라구요.
    처음엔 하루하루 포스팅 거리 찾기에 급급했는데,,
    하다보면,, 넘쳐 나게 되는 것 같아요.ㅋ

    2012/01/27 09:45 [ ADDR : EDIT/ DEL : REPLY ]
    • Julie 님께서도 그렇게 느끼셨다니 다행입니다.^^;
      나름 심각하게(?!) 고민한 보람이 있네요.:)
      전 주제가 없어서 그런가 아직도 가끔씩 뭘 써야하나 전전긍긍할 때가 있답니다! 전 그러면 안써버려요...^_T

      2012/01/28 01:06 [ ADDR : EDIT/ DEL ]
  3. 포스팅은 정말 본인 자신이 즐거워서 해야 할 것 같아요.^^
    가끔은 그래도 글이 잘 안 써지긴 하지만요.ㅜㅡ

    2012/01/27 09:57 [ ADDR : EDIT/ DEL : REPLY ]
    • 그쵸..^^ 글이 안써진다는 것은 여러가지 문제(?!) 원인이 있을테니까요!
      그래도 한편으로 즐거움이 수반되어야 조금 글을 쓰는 마음이 편해지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래서 전 무엇보다도 즐거움이 가장 우선이 되어야 할 것 같아요^^

      2012/01/28 01:07 [ ADDR : EDIT/ DEL ]
  4. 뭐든 하는 사람이 즐거운 것이 가장 중요한 것 같아요~~^^

    2012/01/27 10:15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지요? 천재는 노력하는 자를 이길 수 없고, 노력하는 자는 즐기는 자를 이길 수 없다는 말이 퍼뜩 떠오르네요;D
      즐기면서 해야하는데, 가끔 초심을 잃지 않을까 걱정일 때도 있습니다.^^

      2012/01/28 01:08 [ ADDR : EDIT/ DEL ]
  5. 마법고냥이

    그래서 난 아예 블로그제목을 '여기서 길 잃다'로 했잖아~ 아직도 헤매는 오리무중 블로그 ㅋㅋㅋ (이러고 있다 ㅋㅋㅋㅋ)

    2012/01/27 16:53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그게 바람직하다고 생각합니다 -ㅅ-)b
      잡블로그 만세인거죠!ㅋㅋㅋ
      (잔다고 해놓고 댓글까지 달고 자러가는 세심함이 돋보이는 댓글이이네요...)

      2012/01/28 01:08 [ ADDR : EDIT/ DEL ]
    • ㅋㅋㅋ 정말, 잡블로그 만세입니다!

      2012/01/28 01:43 [ ADDR : EDIT/ DEL ]
    • 그럼요! 만세죠!? :D

      2012/01/30 02:41 [ ADDR : EDIT/ DEL ]
  6. 저도 주제에 대한 고민은 항상 해왔는데, 최근 그 가닥을 좀 잡아가고 있어요~ㅎ
    주제를 대충 정하긴 했지만 역시 기존에 포스팅 하던 내용을 버릴 수도 없죠ㅋ
    결국 저는 잡블로그일 수 밖에 없네요ㅎㅎ

    2012/01/28 02:12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태생이 잡블로그입니다^^;
      워낙 이것저것 관심이 많기도 하고 주제를 잡으려는 노력을 안해서 아마 만년 잡블로그가 될 것 같아요ㅋㅋㅋ

      2012/01/30 02:42 [ ADDR : EDIT/ DEL ]
  7. 블로그 글쓰기... 일이죠...
    알고 있는 정보여도 글로 표현한다는게 가끔 작성하다가 포기할 경우도 있네요...

    2012/01/28 17:59 [ ADDR : EDIT/ DEL : REPLY ]
    • 기껏 생각해놓고 시의성을 놓친다든지, 혹은 정리를 제대로 할 수 없다든지(능력 부족 ㅜㅜ) 등의 이유로 포스트를 완성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지요^^;
      저도 비공개로 담아둔 글이 수두룩 합니다... ㅠ_ㅠ

      2012/01/30 02:43 [ ADDR : EDIT/ DEL ]
  8. 전 선야구 후농구 -_-; 음식 여행 이런건 사진찍고 이런것이 귀찮아서 -_-;;
    책은 읽어야되니까.. 그런 의미에서 레이니아님은 대단 !

    2012/02/03 14:10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래서 제가 야구 때는 자주 찾아뵙고 댓글도 남기는데
      농구는 아는 게 없어서 찾아는 뵙지만 선뜻 댓글을 못남기고 돌아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댓글도 좋지만 매 번 와서 뻘소리만 하고 돌아가기 죄송스럽더라구요^^;;
      전 다른걸 할 줄 몰라서 할 줄 아는걸 찾아다 하는게 이런 본격 신변잡기적 포스팅입니다 ㅎㅎㅎ

      2012/02/04 01:12 [ ADDR : EDIT/ DEL ]
  9. 블로그 꾸려 가기가 쉽지 않네요. 주제를 정하고도 그 주제에 대한 지식이 있어야 하는데 책읽기도 사색하기도 더우기 경험조차 하지 않으니 여간 힘든게 아니네요 ㅠㅠ

    즐거운 주말되세요~~^^

    2012/02/04 10:16 [ ADDR : EDIT/ DEL : REPLY ]
    • 즐거운 주말 보내셨나요^^?
      어떠한 내용을 전달하기 위해 글을 쓰게 되다보니 어려운 부분은 분명 존재하리라 생각합니다. 그래서 블로그 관리에 많은 노력이 수반되는 것은 아닐까 싶더라구요^^;
      즐거운 한 주 되세요~:)

      2012/02/06 12:19 [ ADDR : EDIT/ DEL ]
  10. 재미있게 잘 봤습니다. 레뷰도 꾸욱~ 좋은 하루 되세요...^^*

    2012/02/04 16:32 [ ADDR : EDIT/ DEL : REPLY ]
  11. 비밀댓글입니다

    2012/02/04 23:57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그래서 과거글을 뒤적거려보면 민망민망입니다 *-_-*
      다들 이렇게 시작하는거라... 굳게 믿고 있어요^^;;;

      2012/02/06 12:20 [ ADDR : EDIT/ DEL ]